경북도, 내년부터 구룡포항 내 물양장 확충공사 착수

총 사업비 33억 원 투입, 2020년까지 마무리

이강문 영남본부장 | 기사입력 2018/03/14 [17:10]

경북도, 내년부터 구룡포항 내 물양장 확충공사 착수

총 사업비 33억 원 투입, 2020년까지 마무리

이강문 영남본부장 | 입력 : 2018/03/14 [17:10]

▲ 포항시 남구 구룡포항 전경     © 이강문 영남본부장


 
경북도 환동해지역본부는 구룡포항 내 부족한 물양장을 확충하기 위해 내년부터 시설공사에 착수한다.

 

이번 사업은 총사업비 33억원을 투입하여 제빙‧냉동공장 인근에 물양장 130m를 신설하는 사업으로 경북도는 올해 10월까지 기본 및 실시설계를 완료하고 내년부터 시설공사에 착수,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하여 2020년까지 마무리할 예정이다. 

 

본 사업이 완료되면 얼음을 공급받는 선박의 대기시간이 단축되어 어업인들의 항만 이용성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경상북도 환동해지역본부는 지난해 기존 외곽시설을 정비하는 '구룡포항 방파제 및 호안 보강공사(사업비 216억)'와 선박이 정박하는 부두의 기초 지지력 확보를 위한 '구룡포항 안벽내진보강공사(사업비 25억)'를 준공하여 구룡포항 항만시설의 안전성을 확보한 바 있다. 

 

김경원 경상북도 해양수산국장은 “해양수산부 등 관계 부처와 긴밀히 협력하여 ‘20년까지 물양장을 확충하여 구룡포읍 주민들의 정주여건을 개선하고 구룡포항의 어업 유통기능을 강화, 지역경제를 활성화 시키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