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현장과의 소통, 실라리안 육성방안 모색한 ‘경제부지사’

「실라리안협의회 간담회」에 참여하여 상호소통의 시간 가져

이강문 영남본부장 | 기사입력 2018/06/12 [17:37]

기업현장과의 소통, 실라리안 육성방안 모색한 ‘경제부지사’

「실라리안협의회 간담회」에 참여하여 상호소통의 시간 가져

이강문 영남본부장 | 입력 : 2018/06/12 [17:37]

▲ 기업현장과의 소통, 실라리안 육성방안 모색한 ‘경제부지사'     © 이강문 영남본부장

 

경북도 경제부지사는 12일 실라리안 참여기업인 뚝배기 식품에서 열린 '실라리안협의회 간담회'에 참석, 상호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간담회는 실라리안 협의회 30여개사 대표와 임직원, 관련기관 담당자 등 총 40여명이 함께한 가운데지식재산권 기초활용사례 특강을 시작으로 실라리안협의회 월례회, 신규 지정업체 인증서 수여식, 기업소개 및 현장투어 순으로 진행되었다.

 

특히, 이날 행사에서는 2018년도 '실라리안'참여기업으로 선정된 한솔섬유에 대한 인증서 수여식도 함께 개최하여 행사의 의미를 더했다.

 

간담회에서 김 부지사는 실라리안 참여기업의 애로 및 건의사항을 청취한 후 현장투어를 하며 업체 대표들과 중소기업 발전 방안, 실라리안브랜드 육성 방안 등에 대해 허심탄회하게 이야기하며 다양한 의견을 주고받았다.

 

김순견 경제부지사는 실라리안이 도에서 인증하는 중소기업 우수브랜드로서 20여년 동안 사랑받는 비결은 바로 회원들 간의 단합, 도와 경제진흥원, 참여기업 간의 활발한 소통이라며 앞으로도 상호 소통하고 기업의 역량을 강화하는 기회를 자주 가지기 바라며, 도에서도 참여기업에 실질적인 지원성과가 나타날 수 있도록 온오프라인 마케팅과 홈쇼핑 지원 등 국내외 판로개척 사업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실라리안협의회 회장은 협의회 자체 행사인 정기 월례회에 도 경제부지사가 직접 찾아주신 것은 처음이다. 기업 현장과 직접 소통하시려고 노력하시는 모습에 감명을 받았다고 언급하며 경북도에서 관심을 가져주시는 만큼 우리 실라리안 참여기업도 우리나라 최고 브랜드가 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실라리안은 우수한 제품기술력에도 불구, 인지도 부족으로 판로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 지원을 위해 경북도가 지난 ‘99년부터 시행해 오고 있는 사업으로 ‘18년 현재 총 36개 기업이 참여 중이다.

 

참여기업에는 TV홈쇼핑소셜커머스 판매, 대형 유통업체 특별판매전, 국내외 유명 전시회 및 박람회 참여, 수출유망지역 시장개척단 파견 등 다양한 판로 확대 사업을 지원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