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8월은 주민세 균등분 납부의 달”

윤진성 | 기사입력 2019/08/14 [14:16]

영암군 “8월은 주민세 균등분 납부의 달”

윤진성 | 입력 : 2019/08/14 [14:16]
[신문고뉴스] 윤진성 기자 =영암군은 올해 8월 주민세 29,767건, 509백만원을 부과했다고 13일 밝혔다.

주민세는 매년 7월 1일 현재 영암군에 주소를 둔 개인세대주와 사업장이 있는 직전년도 부가가치세 신고액 4,800만원 이상인 개인사업자 및 사업장이 있는 법인사업자에게 부과된다.

주민세 납부세액은 개인세대주는 11,000원, 개인사업자는 55,000원, 법인사업자는 자본금과 종업원 수에 따라 55,000원부터 550,000원이다. 납부기한은 9월 2일까지이며 납부기한이 지나면 3%의 가산금이 추가로 부과된다.

올해부터 주민세 과세기준일이 8월 1일에서 7월 1일로 변경되었으며, 민법상 미성년 세대에 대한 비과세 규정 신설 및 납세의무자의 직계비속으로서 미혼인 만 30세 미만 자의 부과 대상 제외 등 과세기준일 및 부과대상 변경 사항을 확인할 필요가 있다.

과세제외 대상을 종전 '생계를 같이 하는 가족'에서 '납세의무자와 동일한 세대의 세대원'으로 하고, 다문화 가정의 세대원에 대해서도 과세제외 하는 등 과세대상과 근거를 명확히 했다.

납부는 전국 금융기관에서 가능하고 고지서 없이도 은행 자동입출금기를 이용하여 통장·카드로 조회납부 할 수 있으며 가상계좌 이체, 위택스나 인터넷지로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해 납부할 수 있다.

영암군은 각 읍·면에 현수막을 게시하고 반상회 홍보, 마을 가두방송, TV 및 라디오 방송 등 다양한 방법으로 홍보하여 가산금 등 불이익을 받지 않도록 주민세 납부홍보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영암군 관계자는 “이번 부과되는 주민세 균등분은 군민의 복지증진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소중하게 쓰여지는 재원으로 납기 내 꼭 납부하여 주실 것”을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