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궁탄생 10주년 기념 ‘한국 體仁智운동’ 비전 발표회 열려!

이종훈 기자 | 기사입력 2019/12/14 [11:02]

한궁탄생 10주년 기념 ‘한국 體仁智운동’ 비전 발표회 열려!

이종훈 기자 | 입력 : 2019/12/14 [11:02]

우리나라에서 시작돼 10여년 만에 생활체육으로 굳건하게 자리매김하고 있는 ‘한궁’ 탄생 기념식이 13일(금) 오후 공주시 ‘계룡산한궁유스호스텔’ 대강당에서 열렸다.

 

권봉안 한국체육대학교 대학원장 등 내외빈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날 기념식은 ‘한궁’이 걸어온 지난 10년의 발자취를 뒤돌아보고 앞으로의 미래를 그렸다.

 

 

  환영사및 비전발표에 나선 허광 회장    사진 = 인터넷언론인연대

 

 

◆허광 “계룡산 한궁공원 건립을 통하여 한궁 널리 알리겠다”

 

대한한궁협회ㆍ사)세계한궁협회ㆍ세계한궁체인지운동본부가 주관하고 ㈜한궁세계화연구소, 사)세계한궁협회, ㈜한궁아이메카가 후원한 한궁 탄생 10주년 기념식은 축하공연과 내빈소개 개회식으로 이어졌다.

 

허도원 사무국장은 경과보고를 통해 “2009. 7. 대한한궁협회 창립 ▲2010. 11 제1회 대한노인회장기 전국한궁대회 ▲2014.9 세계한궁협회 창립총회 2015.3 세계생활체육연맹 국제단체 가입 ▲2016.10 세계생활체육대회 시범종목 참가 ▲2017. 12 세계생활체육연맹 총재배 전국 한궁대회 ▲2018.8 제3회 88세계한궁의날 기념식 ▲2019. 7 대한장애인한궁협회 출정식 ▲2019. 11 대한한궁협회장배 전국한궁대회 등을 거쳤다”고 보고했다.

 

허광 회장은 환영사 및 비전발표를 통해 “무리하게 추진한 부분과 어긋난 만남도 있었지만 함께 해오고, 이 자리에 참석해주신 분들께 감사하다”면서 ”한궁은 남녀노소 장애인 등 누구나 언제 어디서나 함께 할 수 있는 우리나라 대표 스포츠를 만들겠다는 신념으로 탄생했다“고 밝혔다.

 

이어 “한궁은 이제 가족 게임놀이 수준에서 시민 생할체육으로 시작하여 문화 예술과 교육프로그램을 포괄하는 스포츠로 성장하였다”면서 “가족사랑 이웃사랑 나라사랑을 기본으로 한 세계한궁체인지운동을 통하여 인성과 사회성을 기르는 한궁 스포츠 브랜드의 미래를 준비한다”고 강조했다.

 

허 회장은 이 같이 강조한 후 “2020년 계룡산한궁유스호스텔 오픈을 통한 교육프로그램의 활성화와 계룡산 한궁공원의 건립을 통하여 한궁을 널리 알리는 사업을 통하여 한궁체인지운동의 비전을 실천하는 구체적인 목표를 달성하겠다”고 비전을 밝혔다.

 

이날 기념식에서는 지난 10년을 뒤돌아보며 공로패와 감사패 수여식도 거행됐다.

 

공로패는 이옥희, 안용순, 윤태희, 장호용, 이정숙, 권봉안, 김정호. 감사패는 노수연, 이승경, 박미경, 정금종, 금숙희, 정수복, 이준형 등이 각각 수여 받았다.

 

 13일 열린 2019 한국탄생 10주년 기념 ‘한국 體仁智운동’ 비전 발표회  사진 = 인터넷언론인연대

 

 

한편 34cm 보드를 향해 4g의 핀을 던지며 시합을 하는 ‘한궁’은 투호와 궁도 그리고 서양의 양궁을 결합한 창조적 스포츠로 2009년 허광 회장이 창시하였다. 2014년 세계생활체육연맹(TAFISA)에서 정식 종목으로 승인한 스포츠로 우리나라가 종주국이다.

 

한궁 대회는 측면자세만을 허용하며, 투구거리는 나이에 따라 상이하다. 초등부 및 시각장애인은 1.5m, 중등부 및 어르신은 2.0m, 고등부 및 일반인은 2.5m 거리를 유지하고 투구를 하여야 한다. 그리고 투구 시 뒷발을 떼어선 안 되며, 눈앞에서 스트레칭 방식으로 투구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