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송아, 데뷔 후 첫 영화 ‘가위’...“#코로나물러가라”

송경민 기자 | 기사입력 2020/03/04 [16:49]

윤송아, 데뷔 후 첫 영화 ‘가위’...“#코로나물러가라”

송경민 기자 | 입력 : 2020/03/04 [16:49]

▲ 사진 = 윤송아 인스타그램



배우 윤송아가 데뷔 후 처음으로 영화 가위에 주인공으로 캐스팅된 가운데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윤송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제 첫 주연 영화 ‘가위’ ... 코로나19로 흉흉한 분위기이지만,의료용 방호복과 마스크를 착용한 스탭분들과 함께 열심히 촬영하고 있어요. 저만 얼굴에 자국이 생기면 안되서 마스크 미착용이요”이라고 말했다.

 

이어 “모두 무사히 건강하게 촬영 마쳤으면 좋겠네요. 멋진 작품이 탄생되기를... #영화가위 #촬영현장 #코로나예방 #코로나물러가라 #대한민국화이팅”이라고 말했다.

 

윤성아는 이와 함께 촬영 현장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윤송아는 영화 촬영 직전 스태프들과 함께 준비하고 있다. 특히 베이지색 원피스를 입고 있는 윤송아의 청초한 모습이 돋보였다.

 

 

▲ 사진 = 윤송아 인스타그램

 

 

(가제) 영화 ‘가위’(감독 전진우)는 한 여자(수연)의 트라우마와 히스테리를 담은 추리 스릴러 영화로 윤송아를 비롯해, 배우 서정원, 김용석, 한수민, 윤다연 등이 출연한다.

 

영화 ‘가위’에서 주인공 ‘수연’역을 맡은 윤송아는 2005년 SBS '잉글리시매직스쿨' 청소년드라마로 데뷔했다.

 

최근에는 영화 '언니', 영화 '진범' 에서 인상 깊은 연기를 펼치며, OCN 드라마 '보이스3' 나오미 역할로 인상깊은 연기를 보이며, '2019 월드스타연예대상' '드라마부문 인기상'을 수상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