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식 목포시장, 코로나19 피해기업 지원책 마련위한 행보...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0/05/21 [09:39]

김종식 목포시장, 코로나19 피해기업 지원책 마련위한 행보...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0/05/21 [09:39]

코로나19 사태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이를 극복하기 위한 우리사회 구성원 모두의 노력이 이어지고 있다.  

 

20일 김종식 목포시장이 대양산단 제1호 김가공 입주업체인 ㈜가리미를 방문했다.

이 날 방문은 코로나19로 인해 대규모 매출 감소와 자금난을 겪고 있는 대양산단 입주업체들의 상황을 확인하고 지원책을 마련하기 위해 이뤄졌다.

김 시장은 “국내소비 침체뿐만 아니라 수출 길까지 모두 막히면서 기업들이 큰 어려움에 직면해 있다.

시에서도 지금의 위기를 잘 극복할 수 있도록 가능한 모든 수단과 자원을 동원해 대응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생산물량의 95%를 유럽·북미로 수출하고 있는 ㈜가리미는 코로나19로 인한 해외국가들의 봉쇄조치 때문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대양산단에 입주한 대부분의 업체들도 매출이 대폭 감소하고 있는 상황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