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섭 시장 “노무현 정신의 뿌리는 오월 광주정신입니다”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0/05/22 [17:48]

이용섭 시장 “노무현 정신의 뿌리는 오월 광주정신입니다”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0/05/22 [17:48]

▲ 노무현 전 대통령 영결식 후 운구행렬을 따르는 친노들...     ©임두만

 

23일 고 노무현 대통령 서거 11주년을 맞아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노무현 정신의 뿌리는 오월 광주정신”이라고 추모했다.

 

이 광주시장은 22일 발표한 노무현 대통령 서거 11주기 추모 성명을 통해 이 같이 말한 것.

 

이 광주시장은 이와 관련 “노무현 대통령 서거 11주기를 맞이하여 ‘노무현 정신’을 되새깁니다”면서 “‘노무현 정신’은 상식과 원칙이 통하는 ‘사람 사는 세상’을 만드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시민들이 땀 흘리고 노력하는만큼 정직한 대가를 받을 수 있는 양질의 일자리를 만들고, 노동의 불평등과 양극화 해소를 통해 삶의 질과 행복지수 제고에 더욱 노력하겠다”면서 “비방과 갈등이 사라지고 화합과 포용의 품격있는 광주를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계속해서 “‘노무현 정신’은 지역주의를 깨고 국가균형발전과 통합을 이루는 것”이라면서 “서로 치열하게 경쟁하고 각자도생하면 그 끝은 공멸입니다. 광주‧전남의 상생으로, 영‧호남의 동서화합으로, 5‧18의 전국화로 진정한 국민통합을 이루어가는 일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고 말했다.

 

이 광주시장은 “‘노무현 정신’은 끊임없는 혁신”이라면서 “쉽고 편한 일보다는 어렵고 힘든 일, 오늘보다는 내일을 준비하는 일, 인기 있는 일보다는 가치 있는 일에 주력하셨던 그 발자취 따라 정의롭고 풍요로운 광주 건설을 위해 오늘도 혁신의 길을 가겠습니다”고 말했다.

 

이어 “민주주의 최후의 보루는 깨어있는 시민의 조직된 힘”이라면서 “노무현 대통령 묘비에 새겨진 ‘노무현 정신’을 광주에서부터 실현해 나가겠습니다. 보고 싶습니다, 노무현 대통령님!”이라고 추모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