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AI데이터 표준마련 위해 ‘인공지능표준연구원’ 설립 추진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0/05/30 [09:55]

광주시. AI데이터 표준마련 위해 ‘인공지능표준연구원’ 설립 추진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0/05/30 [09:55]

▲ 이용섭 시장은 “세계 인공지능 기술과 안전, 윤리 등 제반적인 사항에 대해 보안분야에 이어 표준분야까지 우리시가 선제적 대응을 통해 인공지능 산업을 선도해 나가겠다”며 “광주에 인공지능표준연구원이 설립되면 광주는 인공지능의 국제적 거점으로 자리매김하게 될 것이다”고 말했다.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AI 협력을 위해 한국표준협회를 방문하고 AI데이터 표준마련을 위한 ‘인공지능표준연구원’ 설립 추진을 본격화 했다.

 

이용섭 시장은 29일 한국표준협회를 방문해 이상진 협회장과 함께 ‘인공지능표준연구원’ 설립과 ‘AI 데이터 상호운용성 평가센터’ 구축을 위한 상호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광주에 설립을 추진하는 인공지능표준연구원은 인공지능 시스템 오픈소스 표준, 보안기술 표준, 칩 생산 표준, 디지털데이터와 자연어에 대한 표준 등 인공지능 산업 분야의 국제 규격과 국제 주요표준 등을 제정하고 연구해 인공지능 중심의 초연결 사회가 가져올 수 있는 여러가지 부작용을 최소화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AI 데이터 상호운용성 평가센터는 이미 확보된 AI 데이터 표준화 및 인증 데이터에 대해 데이터 품질, 알고리즘 성능, SW 제품 품질 측면에서 상호운용성이 확보된 AI 융합산업 국제표준을 추진하기 위한 기관이다.


‘AI 중심도시 광주’ 실현을 위해서는 가장 먼저 준비되어야 할 자원이 데이터이고, 데이터의 국제표준 제정에 광주의 기술과 의견이 반영된다면 전세계 인공지능 기술개발 사업에 광주가 국제적으로 영향력을 갖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표준협회는 산업표준화 및 품질경영의 보급 촉진으로 과학기술의 진흥과 생산능률의 향상을 도모하기 위한 목적으로 설립된 기관으로 국가 인공지능 산업 발전을 위해 광주시를 도와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주요 협력 내용으로는 ▲AI데이터 상호운용성 평가센터 광주구축 ▲인공지능표준연구원 광주 설립 추진 ▲인증 데이터의 보급‧거래를 위한 기업지원‧인력양성 및 일자리 창출 ▲인공지능 산업 발전을 위한 과제 발굴 및 협력 방안 마련 등이다.


또 협력사항 이행을 위해 6월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본격적으로 광주시와 AI데이터 및 서비스 관련 표준화 추진을 반영하고 ‘인공지능표준연구원’ 설립 근거를 마련하기로 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