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단선사박물관, 집에서 즐기는‘슬기로운 박물관 꾸러미’

임병진 기자 | 기사입력 2020/06/04 [09:26]

검단선사박물관, 집에서 즐기는‘슬기로운 박물관 꾸러미’

임병진 기자 | 입력 : 2020/06/04 [09:26]

 

  © 임병진 기자

 

 

코로나19 사태가 이어지면서 공연 관람등에서 새로운 문화가 확산되고 있다.


인천시 검단선사박물관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제한된 박물관 교육을 원격으로 이용할 수 있는 홈러닝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검단선사박물관의 홈러닝 프로그램인 <슬기로운 박물관 꾸러미>는 가족 대상 교육으로 시간과 공간의 제약 없이 언제 어디서나 자유롭게 가족교육에 참여할 수 있도록 개발했다.

 

<슬기로운 박물관 꾸러미>는 박물관 상설전시를 연계한 원격 프로그램으로 선사시대 이해 및 관련된 체험을 학습 꾸러미를 통해 가정에서 손쉽게 학습할 수 있도록 구성하였다.
 
또한 코로나19로 불가한 대면 교육을 대체하여 검단선사박물관 페이스북 동영상 또는 <슬기로운 박물관 꾸러미>에 발송되는 교육 인쇄물을 참조하여 간편하게 진행할 수 있다.

 

<슬기로운 박물관 꾸러미>는 6세 ~ 8세 아동을 둔 가족 대상의 ‘주먹도끼 꾸러미’, 9세 ~ 12세 아동을 둔 가족의‘식물 꾸러미’로 나누어져 있으며 6월 8일부터 각 30가족 씩 박물관 홈페이지 온라인 통합예약에서 선착순으로 접수 받는다.

 

이번 <슬기로운 박물관 꾸러미>는 시범으로 운영되어 별도의 비용 없이 신청 시민에게 무상으로 재료 발송을 진행한다. 코로나19로 자녀들의 외부교육이 꺼려지는 요즘, ‘슬기로운 박물관 꾸러미’를 통해 자녀의 학습과 놀이를 한 번에 즐기는 가족학습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