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고양안심카 선별진료소’ 긴급 재개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 기사입력 2020/08/10 [10:44]

고양시, ‘고양안심카 선별진료소’ 긴급 재개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 입력 : 2020/08/10 [10:44]

 

 

고양시는 소규모교회 집단감염의 지역사회 확산을 조기차단하기 위해 ‘고양안심카 선별진료소’를 9일부터 재 운영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시는 소규모교회 집단감염 확산이 빠르게 진행되는 양상을 띰에 따라 10일부터 재개하기로 했던 ‘고양안심카 선별진료소’를 하루 앞당겨 9일부터 운영을 시작한 것.

 

또한, 직장인 시민의 편의를 위해 9일부터 21일까지 운영기간동안 주말과 휴일 없이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다시 문 여는 ‘고양안심카 선별진료소’는 오전 10시부터 13시까지 운영하며, 의심증상이나 코로나19 감염에의 불안을 느끼는 시민 누구나 방문해 무료로 검사받을 수 있다.

 

‘고양안심카 선별진료소’는 지자체 최초로 지난 2월 26일부터 4월 20일 잠정중단하기까지 운영한 드라이브스루방식의 선별진료소다. 차를 탄 채로 ‘접수→문진→처방’ 등 검사과정을 한 번에 진행할 수 있는 간편한 방식의 선별진료소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