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록 전남지사, 순천 아랫장 방문 ‘방역상황’ 점검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0/09/28 [09:34]

김영록 전남지사, 순천 아랫장 방문 ‘방역상황’ 점검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0/09/28 [09:34]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상인들을 격려하고 추석 대비 전통시장 방역상황을 점검키 위해 27일 순천 아랫장을 방문했다.

 

이번 현장점검은 추석 명절을 앞두고 전통시장 이용객이 늘고 있어 이에 따른 지역감염 확산이 우려돼 현장 대응 상황을 살피기 위해 마련됐다.

 

김 지사는 이날 상인들에게 추석 대비 코로나19 확산 예방 대응 방안과 정부전남도 2차 재난지원금 지원계획, 소상공인 지원정책, 전통시장 활성대책 등을 설명하고, “전통시장의 어려운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상인들과 함께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후 시장 내 점포를 방문, 소비 진작을 위해 전남행복지역화폐(순천사랑상품권)로 물건을 구입하고,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마스크도 배부하며 상인들을 격려했다.

 

전라남도는 최근 추석 대비 전통시장 방역강화를 위한 선제적인 조치로 도내 전통시장 116개소에 마스크 15만 5천 600매, 손세정제 2천 320개를 배부했다. 이와 함께 도 및 시군 합동점검반을 구성해 29일까지 전통시장 방역상황을 점검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