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지친 국민 마음 더 무겁게 만든 개천절 ‘태극기 부대’

이명수 기자 | 기사입력 2020/10/04 [00:09]

‘코로나19’ 지친 국민 마음 더 무겁게 만든 개천절 ‘태극기 부대’

이명수 기자 | 입력 : 2020/10/04 [00:09]

 

서울도심에서 10인 이상의 대면집회가 금지 된 가운데 개천절을 맞아 서울 광화문을 찾은 시위 참가자들이 자신들을 둘러싼 경찰들과 연신 실랑이를 벌였다.

 

 

 

 

 

산발적으로 흩어진 참가자들은 1인 시위를 벌이다가 누군가 구호를 선창하면 수십여명이 몰려 들기도 했다. 이 과정에서 불법 집회임을 고지하는 경찰들과의 마찰이 거칠게 이어졌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