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교흥 국회의원, 4개 권역 찾아가는 골목당사 종료해

임병진 기자 | 기사입력 2020/11/23 [09:02]

김교흥 국회의원, 4개 권역 찾아가는 골목당사 종료해

임병진 기자 | 입력 : 2020/11/23 [09:02]

 

  ▲ 수백 명의 주민들이 골목당사를 찾아 정책제안 및 민원 건의     © 임병진 기자

 

더불어민주당 김교흥 국회의원이 지난 16일부터 4일간 4개 권역(청라·가정, 신현·가좌·석남)에서 개최한 ‘찾아가는 골목당사’가 성황리에 마무리 됐다.

 

4일간 수백 명의 주민이 골목당사를 찾아 정책 제안 및 민원을 건의했다.

 

특히 청라총연 비대위는 지난 8월부터 9월까지 2만 1천여 명이 참여하여 서명했던 '청라소각장 폐쇄·이전 및 인천시 공론화위원회 원천 무효 서명' 연명부를 전달하는 등 성황을 이뤘다.

 

김 의원은 전통시장 활성화, 문화 시설 확충, 교통체증 등 시민들이 생활 속에서 겪는 어려움부터 경인고속도로 일반화 지하도로화부터 청라소각장 폐쇄·이전, 생활형 숙박시설 학령인구 유발 문제 등 다양한 주민들의 의견을 청취했다.

 

김교흥 의원은 “주민들의 어려움을 직접 경청하고 함께 고민하는 것이 의정활동의 핵심"이라며, "앞으로도 생생한 현장의 목소리를 국회로 가져와 국민의 삶이 나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접수된 주민들의 의견은 관계 정부 기관 및 인천시, 서구청 등과 협의를 거쳐 참여하신 분들께 진행 과정 및 결과를 상세히 안내할 예정이다.

 

한편 김교흥 의원은 지역위원장 시절부터 더불어민주당 소속 시·구 의원과 함께 ‘찾아가는 골목당사’를 열어 지역민들과의 대화를 지속해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