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개학기 등하굣길 불법 주·정차 집중 단속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1/02/28 [08:50]

광양시, 개학기 등하굣길 불법 주·정차 집중 단속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1/02/28 [08:50]

 광양시는 개학을 맞아 오는 3월 2~31일 학교 주변 어린이 보호구역 내 통행 및 통학차량의 통학로 확보와 등하교 시간대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불법 주·정차 차량을 집중 단속한다고 밝혔다.

최근 스쿨존 어린이 교통사고가 주로 하교 시간에 발생하는 것을 고려하면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등하교 시 교통안전 대책이 다각적으로 요구되고 있다.

어린이 보호구역 내 교통사고가 높은 이유는 어린이의 주의력 산만에 따른 돌발행동도 있지만, 불법 주·정차된 차량으로 시야 확보가 어려운 점이 주요 원인이다.

시는 지역 내 초등학교 28개 중 교통량이 많고 혼잡한 학교 주변을 선택한 뒤, 등하교 시간대에 차량용 이동식 CCTV를 이용해 집중 단속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초등학교 어린이 보호구역 정문 앞 도로는 불법 주·정차 절대 금지 구역으로 위반 시 일반 금지구역에 비해 2배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박양균 교통과장은 “개학을 맞아 학교 주변 어린이 보호구역 내 불법 주·정차 차량을 집중적으로 단속해 등하굣길 어린이 교통사고를 예방하고 주차질서를 확립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