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 학교 주변 불법광고물 일제정비 추진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1/03/07 [08:40]

곡성군, 학교 주변 불법광고물 일제정비 추진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1/03/07 [08:40]

곡성군이 개학을 맞이해 이달 19일까지 유치원과 초중고등학교 주변의 위험 및 불법 광고물에 대한 일제정비를 추진한다.

이번 정비는 학생들이 통학 시 간판 파손 및 추락, 불법현수막으로 인한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실시한다.

또한 음란, 퇴폐 광고물에 학생들이 노출되지 않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중점 정비 구역은 어린이집, 유치원, 초중고등학교가 소재한 주요 도로변, 어린이 보호구역, 학교환경 위생정화 구역이 대상이다.

차량과 사람의 통행량이 많은 상가, 유흥업소와 숙박시설이 위치한 도로와 가로변도 집중 단속한다.

벽면 이용 간판, 돌출 간판, 지주 간판, 옥상 간판 등 고정광고물에 대해서는 추락 등 안전사고 예방에 중점을 두고 정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현수막, 벽보, 전단 등 유동광고물은 퇴폐적이고 선정적인 유해 광고물과 보행자의 통행에 지장을 불법광고물을 중심으로 일제 정비를 실시한다.

곡성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불법광고물을 정비해 안전하고 올바른 옥외광고 문화가 정착되도록 유도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