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테이션’ 티파티-샥스-라리마-스파클링, 오늘(23일) 최종회

신고은 기자 | 기사입력 2021/07/23 [11:18]

‘이미테이션’ 티파티-샥스-라리마-스파클링, 오늘(23일) 최종회

신고은 기자 | 입력 : 2021/07/23 [11:18]

 

KBS2 ‘이미테이션’이 오늘(23일) 종영을 앞두고 최종화의 대미를 장식할 ‘MML 콘서트’ 무대를 예고해 기대를 높인다.

 

KBS 2TV 금요드라마 ‘이미테이션’(감독 한현희/작가 김민정, 최선영/제작 히든시퀀스/기획 카카오엔터테인먼트, KBS) 측이 오늘(23일) 최종화 방송에 앞서 티파티, 샥스, 라리마(박지연 분), 스파클링이 총출동한 ‘MML 콘서트’ 스틸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MML 콘서트’는 극중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가수들만 초청받는 연말 공연으로 신인 가수들에게는 꿈의 무대로 불린다. 지난 방송에서 티파티와 스파클링은 본 콘서트에 초청받아 기쁜 마음을 드러냈고, 샥스와 라리마는 ‘MML 콘서트’의 헤드라이너로 나서게 돼 명실상부 톱아이돌의 행보를 입증했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스틸에는 ‘MML 콘서트’에 첫 출격한 티파티를 비롯해 샥스, 라리마, 스파클링의 무대가 담겨 시선을 강탈한다. 본 무대에서 티파티의 마하(정지소 분), 현지(임나영 분), 리아(민서 분)는 데뷔곡 ‘Show Me’와 역주행곡 ‘오메가쓰리-Call Me’ 무대를 선보일 예정. 특히 티파티의 눈부신 성장을 담아낸 청순 발랄한 무대가 예고돼 기대를 높인다. 또한 샥스 권력(이준영 분), 도진(유리 분), 재우(안정훈 분), 이현(휘영 분), 혁(종호 분)은 다크 카리스마와 칼군무로 무장한 ‘MALO’와 ‘AMEN’ 무대를 예고, MML 콘서트의 헤드라이너답게 전 관객의 숨을 멎게 만드는 아우라를 뿜어낼 것으로 관심을 집중시킨다.

 

이와 함께 또 다른 헤드라이너 라리마는 도발적인 매력의 ‘답답해’와 치명적인 카리스마가 폭발하는 ‘Closer’ 무대로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할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팀 개편 위기를 딛고 라이징 아이돌로 거듭난 스파클링 유진(윤호 분), 현오(이수웅 분), 세영(성화 분), 민수(산 분)는 ‘DIAMOND’ 무대를 통해 청량 에너지를 분출, 샥스와는 또 다른 매력으로 여심을 강타할 것이 예고된다. 뿐만 아니라 ‘MML 콘서트’에서 네 팀이 함께 선보이는 특별한 합동 무대가 펼쳐질 예정이라고 전해져 최종화에 대한 기대감이 더욱 치솟는다.

 

KBS2 ‘이미테이션’ 제작진은 “오늘(23일) 방송되는 최종화 속 ‘MML 콘서트’ 장면은 종영의 아쉬움을 달래주는 선물이 될 것”이라며 “모든 배우들과 스태프들이 합심, 공들여 준비한 장면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카카오페이지 원작 웹툰 ‘이미테이션’은 2014년 첫 연재 이후 웹툰 누적 조회수 4.8억뷰 돌파, 카카오페이지 구독자 404만 명 돌파, 카카오페이지 최대 팬덤 IP 누적 댓글 60만개를 기록한 글로벌 K-웹툰으로 북미는 물론 일본, 중국, 프랑스, 인도네시아, 태국, 대만에서도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특히 ‘톱스타’ 라리마, ‘완성형 아이돌’ 샥스, ‘성장형 아이돌’ 티파티, ‘열정형 아이돌’ 스파클링 등 ‘이미테이션’의 새로운 세계관이 시청자들의 흥미를 자극하고 있다. 또한 ‘신입사관 구해령’, ‘솔로몬의 위증’을 연출한 한현희 감독과 김민정, 최선영 작가가 의기투합해 아이돌 세계를 더욱 흥미롭고 탄탄하게 그려내며 ‘원픽 뮤직 드라마’로 손꼽히고 있다.

 

KBS2 금요드라마 ‘이미테이션’은 아이돌 100만 연예고시 시대에 맞춰 진짜를 꿈꾸는 모든 별들을 응원하는 아이돌 헌정서. 오늘(23일) 밤 11시 20분에 최종화가 방송된다.

 

<사진 제공> KBS2 ‘이미테이션’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