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관위, 국민의힘 김은혜 후보 '재산 축소 신고' 투표소 공고 결정

조현진 기자 | 기사입력 2022/05/30 [16:46]

선관위, 국민의힘 김은혜 후보 '재산 축소 신고' 투표소 공고 결정

조현진 기자 | 입력 : 2022/05/30 [16:46]

[신문고뉴스] 조현진 기자 = 박빙의 선거전을 치르고 있는 경기도지사 선거판에 대형 이슈가 발생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30일 "국민의힘 김은혜 후보자의 공개 자료 중 배우자 재산액 일부가 사실에 부합하지 않는다는 내용이 각 투표소에 공고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 "사안의 경중을 고려해 고발 여부를 검토하겠다"고 설명했다.

 

이는 앞서 더불어민주당 김동연 후보 캠프가 김은혜 후보의 재산축소, 누락에 대하여 선관위에 이의제기를 하면서 벌어진 일이다.

 

그리고 민주당의 이의제기를 놓고 검토하던 중앙선관위가 이의제기를 받아들여 김은혜 후보의 재산신고가 16억 상당 축소누락되었음을 공고하였다. 이에 경기도 모든 투표구에 김은혜 후보의 허위재산신고에 대한 공고문이 5장씩 부착된다. 

 

▲ 자료출처 : 더불어민주당 김동연 선대위 제공     

 

따라서 민주당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 캠프 총괄상임선대위원장인 정성호 의원은 오늘(30일) 오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김은혜 후보 남편의 대치동 빌딩 지분과 증권 등에 대해 16억 원을 신고 누락한 사실이 인정됐다"며 후보사퇴를 촉구했다.

 

▲ 정성호 선대위원장이 기자회견문을 낭독하고 있다.     ©윤재식 기자

 

정 위원장은 이날 "김은혜 후보는 결국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수사를 받을 사람인 만큼, 경기도지사 후보 자리에 있을 자격이 없다"며, 사퇴를 촉구한 것이다.

 

한편 김은혜 후보 측은 이를 두고 "재산신고와 관련해 실무자의 일부 착오가 있었다"며, "앞으로 더욱 만전을 기하겠다"고 해명했다.

 

다음은 이날 민주당 김동연 선대위 정성호 위원장이 내놓은 기자회견문 전문이다.

 

<허위 재산 신고로 법의 심판을 받을 김은혜는 경기도지사 후보직을 즉각 사퇴하라>

 

선거는 2등이 없기에 가장 잔인한 싸움이라고들 합니다. 하지만 이 잔인한 싸움에서도 최소한 지켜야 할 덕목이 있습니다. 진실함입니다. 

 

오늘 우리는 선거기간 내내 거짓과 위선으로 1400만 경기도민을 기만해온 국민의힘 김은혜 국민의힘 경기도지사 후보의 사퇴를 촉구하고자 모였습니다. 

 

김은혜 후보는 배우자가 지분을 보유 중인 대치동 다봉빌딩의 가액을 약 15억 원이나 축소해 신고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습니다. 또한 보유 중인 증권 중 약 1억 원을 재산 신고에서 아예 누락했습니다. 공직선거후보자로서 재산 신고 시 약 16억 원을 축소 또는 누락한 의혹을 받는 것입니다. 

 

 

▲ 백혜련 의원이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윤재식 기자

 

 

이와 관련하여 더불어민주당은 지난 25일 경기도선관위에 이의제기서를 제출했고 26일에는 김은혜 후보를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 공표 혐의로 고발한 바 있습니다. 

 

또한 29일인 어제 논현동 연립주택 가액의 허위ㆍ축소 신고와 관련하여 추가 고발을 진행한 바 있습니다. 

 

방금 전 중앙선관위가 결정한 김은혜 후보의 재산 축소 및 누락과 관련한 내용을 말씀드리겠습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김은혜 후보의 재산 축소 및 누락 의혹에 대하여 김 후보측이 공표한 재산신고 내역이 “사실에 부합하지 않는다”고 결정했습니다. 더불어민주당이 25일 제출한 이의제기서의 내용이 인정된 것입니다. 

 

오늘 중앙선관위의 결정으로 6월 1일 본투표일 경기도 31개 시군 모든 투표소에 김은혜 후보가 공표한 재산 신고가 거짓이었다는 내용의 공고문이 붙게 됩니다. 

 

김은혜 후보의 허위 재산신고 때문에 선거의 마지막, 본투표 당일까지 1400만 경기도민이 혼란을 겪게 된 것입니다. 

 

오늘 선관위의 결정으로 김은혜 후보는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수사를 받는 처지가 될 것이 분명해졌습니다. 김은혜 후보는 경기도민을 거짓과 위선으로 기만한 것도 모자라 투표일 당일까지 혼란에 빠뜨릴 사람입니다. 

 

결국 남을 것이라고는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수사받는 일뿐인 이런 사람이 경기도지사 후보 자리에 있을 자격이 있습니까? 김은혜 후보는 지금이라도 즉각 경기도민 앞에 사죄하고 도지사 후보 자리에서 내려오십시오. 

 

더는 거짓과 위선으로 경기도민을 기만하지 마십시오. 

 

오늘 당장 경기도지사 후보직에서 내려와 수십억에 달하는 허위ㆍ축소 재산신고 문제와 더불어 ‘가짜 경기맘’, ‘KT 채용 청탁’, 배우자의 가짜 애국자 코스프레 등 수많은 의혹에 대하여 1400만 경기도민 앞에 사실을 밝히고 사죄하십시오. 

 

지금이 용서를 구할 수 있는 마지막 기회입니다.

 

2022.5.30.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 선대위 

정성호, 박정, 백혜련, 이탄희, 민병덕, 임오경, 홍정민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