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안한 수면을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할까요?
글쓴이 : 건협대전 날짜 : 2012.07.31 09:57

  잠을 잘 자면 그 다음 날은 몸도 가볍고 기분도 상쾌해서 하루의 시작이 즐겁다. 잠을 이해하기 위한 노력은 인간의 역사와 함께 진행됐다. 수면의 정체에 대해서는 아직 많은 부분이 자세히 밝혀지지 않고 있지만, 대체로 대사상의 노폐물을 제거하고 재충전하는 데 필요한 시간으로 이해되고 있다. 지구 여러 곳에서 행한 연구 결과에 따르면 하루 7~8시간보다 적게 자거나, 그보다 많이 자는 사람은 각종 질병에 노출되어 있다.
  한국건강관리협회 종합검진센터 대전․충남지부 노은중원장을 통해 편안하게 수면하는데 방해가 되는 문제들을 짚어보고 주의할 내용을 알아보도록 하자.
 

열대야 불면증 없이 꿈나라로~

 

  일반인 대부분이 느끼는 열대야 불면증상은 일시적인 불면증상이나 장기간 지속될 경우 피로증상의 누적으로 인체 건강에 악영향을 끼치게 된다. 또 잠이 든 후 자주 깨고 깊은 잠에 이르지 못해 장시간 자더라도 아침에 일어나면 몸이 뻐근한 느낌이 나고 낮에는 졸리고 무기력한 상태가 된다.

  열대야를 극복하는 방법은 일반적인 수면 원칙을 잘 지키는 것에서 시작한다. 카페인과 알코올이 들어있는 음료나 음주를 피하고, 자고 일어나는 시각을 일정하게 한다. 밤에 잠을 설쳤다고 낮잠을 지나치게 자지 않는 것이 좋고 정 필요하면 30분 내외로 한다.

  잠이 잘 오지 않으면 뒤척이지 말고 잠자리에서 벗어나 많은 집중이 필요하지 않은 가벼운 독서를 하다가 다시 잠이 오면 잠자리에 든다. 잠이 들지 않으면 이런 행동을 반복해도 좋다.

  잠자기에 적절하고 쾌적하게 느끼는 방 온도는 섭씨 20도 정도이지만 사람마다 차이가 있고 담요나 이불을 덮는 습관에 따라 다르므로 냉방기를 일률적으로 맞추어 놓는 것은 바람직하지 못하다. 또 선풍기를 틀 때도 수면 시작 1~2시간만 몸에서 멀리 떼어놓고 가동시키는 것이 좋다. 지나치게 오랜 시간 밀폐된 공간에서 선풍기를 쐬면 저체온증에 빠져 생명의 위험을 초래하기도 한다.

  잠자기 2시간 전에는 지나치게 심한 운동은 삼가고 운동은 이른 저녁 시간에 하는 것이 좋다. 마찬가지로 잠자기 전 지나치게 집중하는 작업도 피하는 것이 좋다. 잠자리에 들기 전 미지근한 물로 샤워하고 우유를 한 잔 먹어 공복감을 없애는 것도 수면에 도움이 된다.

 

편안한 잠자리 방해하는 코골이

 

  코골이는 목젖 및 주위 구조물들이 떨려서 생기는 일종의 잡음이다. 우리가 잠을 잘 때는 인두 및 목젖 근육의 긴장이 감소되는 등의 이유로 숨구멍이 좁아지는데, 이때 숨구멍을 통과하는 공기의 압력이 주위보다 낮아져 목젖과 주위 구조물들이 떨리게 되어 코 고는 소리가 생긴다.

  코골이를 없애기 위해서는 위험 인자를 제거해야 한다. 그 위험 인자 중 대표적인 것이 살이다. 근력을 유지하고 살을 빼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 또한, 과로를 피하고 규칙적인 수면 습관을 갖도록 한다. 자기 전에 신경 안정제, 수면제, 항히스타민제 등의 복용은 피한다.

 

비만인에게 찾아오는 수면무호흡증

 

  수면무호흡증은 자다가 갑자기 숨이 멎은 듯이 수 초 동안 정지된 상태로 있다가 다시 숨을 몰아 내쉬거나, 코를 골다가 갑자기 숨이 멎은 듯 숨을 쉬지 않다가 다시 숨을 몰아 내쉬는 증상이다. 이 수면무호흡증의 원인이 비만 때문이라는 사실을 아는가? 비만으로 인해 호흡통로가 좁아져 수면무호흡증이 생긴 것이다. 수면무호흡증이 지속되면 낮에도 피로감을 느끼고 뇌와 심장에 무리를 줄 수 있다. 수면무호흡증을 예방하기 위해 적당한 체중을 유지하는 것이 필요하다.

 



한국건강관리협회 대전․충남지부 (노은중원장)

문의 042-532-9890


전체 78461 현재페이지 1 / 2616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78461 한선화, 연기 도전 위해 이미지 변신! ‘단발 선화’ 공개! 김병화 2017.02.22
78460 보성소방서, 대형재난대비 지휘버스 불시출동훈련 실시! 이강조 2017.02.22
78459 광양소방서, 공동주택 소방안전관리 추진 소석민 2017.02.22
78458 광양소방서, 노인요양원 안전관리 추진 소석민 2017.02.22
78457 배우 김석훈, 더욱 젠틀해진 근황 공개! 눈길 사로잡는 ‘진중한 분위기’ 김병화 2017.02.22
78456 소방훈련은 어떻게 해야 하나요? 정형태 2017.02.22
78455 광양소방서, 순천청암대 응급구조학과 구급차 동승 실습 오세훈 2017.02.22
78454 소방안전관리를 강화하여 대형화재를 막자 정형태 2017.02.22
78453 종영 ‘화랑(花郞)’ 찬란하게 빛난 꽃청춘들의 성장보고서 김병화 2017.02.22
78452 '송지효의 뷰티뷰', 홍콩서 최강 한류 콘텐트로 '맹위' 김병화 2017.02.22
78451 ‘크로스 컨트리’ 강한나 티저 공개, 눈부신 미모 ‘시선강탈’ 김병화 2017.02.22
78450 '하숙집 딸들', 첫 예비 하숙생 박중훈 맞아 화끈+통쾌 테스트! 삼천갑자 예능감 폭발! 김병화 2017.02.22
78449 강하늘, "'미담의 아이콘' 부작용 있다" 깜짝 고백! '눈길' 김병화 2017.02.22
78448 ‘라디오스타’ 서경석, 억울함 폭발! 김성주가 형이라 부르게 된 사연 고백! 김병화 2017.02.22
78447 소방차량 접근시 대처 요령 김재승 2017.02.22
78446 차량안의 소화기 선택 아닌 필수 김재승 2017.02.22
78445 119구급대 'Gold Hour' 김재승 2017.02.22
78444 소방관의 'PTSD' 관심을 기울이자 김재승 2017.02.22
78443 ‘추리의 여왕’ 뜨거운 열정 넘치는 첫 대본리딩…권상우X최강희 첫만남 어땠나 김병화 2017.02.21
78442 로꼬 유성은, 눈과 귀를 뗄 수 없는 라이브 영상 공개 김병화 2017.02.21
78441 여수 여서119, 진남수영장 등 대형공사장 소방안전대책 실시 박형철 2017.02.21
78440 강양수 사회복지학박사 학위 수여식 윤진성기자 2017.02.21
78439 오승아, "봄처럼 사르륵 녹아요" 김병화 2017.02.21
78438 배우 태항호, 名品 연기에 ‘귀여움은 덤!’ 김병화 2017.02.21
78437 ‘자체발광 오피스’ 이호원, 면접 긴장감에 ‘멘탈 와장창’! 기절까지? 김병화 2017.02.21
78436 '내성적인 보스' 연우진, 설렘 유발하는 진한 멜로 눈빛! 김병화 2017.02.21
78435 참좋은지역아동센터, ‘어린이 한자교실’ 운영 소사니 2017.02.21
78434 LG전자 외장 모바일 DVD플레이어 KP95NB70,KP95NW70신제품 출시 김진규 2017.02.21
78433 엘지전자 모바일 기능을 탑재한 외장odd 2월 이벤트 "듣고,보고,쓰고" 김진규 2017.02.21
78432 순천소방서, 해룡119안전센터 청렴구호 제창 및 음주운전 교육실시 정연승 2017.02.2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26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