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안한 수면을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할까요?
글쓴이 : 건협대전 날짜 : 2012.07.31 09:57

  잠을 잘 자면 그 다음 날은 몸도 가볍고 기분도 상쾌해서 하루의 시작이 즐겁다. 잠을 이해하기 위한 노력은 인간의 역사와 함께 진행됐다. 수면의 정체에 대해서는 아직 많은 부분이 자세히 밝혀지지 않고 있지만, 대체로 대사상의 노폐물을 제거하고 재충전하는 데 필요한 시간으로 이해되고 있다. 지구 여러 곳에서 행한 연구 결과에 따르면 하루 7~8시간보다 적게 자거나, 그보다 많이 자는 사람은 각종 질병에 노출되어 있다.
  한국건강관리협회 종합검진센터 대전․충남지부 노은중원장을 통해 편안하게 수면하는데 방해가 되는 문제들을 짚어보고 주의할 내용을 알아보도록 하자.
 

열대야 불면증 없이 꿈나라로~

 

  일반인 대부분이 느끼는 열대야 불면증상은 일시적인 불면증상이나 장기간 지속될 경우 피로증상의 누적으로 인체 건강에 악영향을 끼치게 된다. 또 잠이 든 후 자주 깨고 깊은 잠에 이르지 못해 장시간 자더라도 아침에 일어나면 몸이 뻐근한 느낌이 나고 낮에는 졸리고 무기력한 상태가 된다.

  열대야를 극복하는 방법은 일반적인 수면 원칙을 잘 지키는 것에서 시작한다. 카페인과 알코올이 들어있는 음료나 음주를 피하고, 자고 일어나는 시각을 일정하게 한다. 밤에 잠을 설쳤다고 낮잠을 지나치게 자지 않는 것이 좋고 정 필요하면 30분 내외로 한다.

  잠이 잘 오지 않으면 뒤척이지 말고 잠자리에서 벗어나 많은 집중이 필요하지 않은 가벼운 독서를 하다가 다시 잠이 오면 잠자리에 든다. 잠이 들지 않으면 이런 행동을 반복해도 좋다.

  잠자기에 적절하고 쾌적하게 느끼는 방 온도는 섭씨 20도 정도이지만 사람마다 차이가 있고 담요나 이불을 덮는 습관에 따라 다르므로 냉방기를 일률적으로 맞추어 놓는 것은 바람직하지 못하다. 또 선풍기를 틀 때도 수면 시작 1~2시간만 몸에서 멀리 떼어놓고 가동시키는 것이 좋다. 지나치게 오랜 시간 밀폐된 공간에서 선풍기를 쐬면 저체온증에 빠져 생명의 위험을 초래하기도 한다.

  잠자기 2시간 전에는 지나치게 심한 운동은 삼가고 운동은 이른 저녁 시간에 하는 것이 좋다. 마찬가지로 잠자기 전 지나치게 집중하는 작업도 피하는 것이 좋다. 잠자리에 들기 전 미지근한 물로 샤워하고 우유를 한 잔 먹어 공복감을 없애는 것도 수면에 도움이 된다.

 

편안한 잠자리 방해하는 코골이

 

  코골이는 목젖 및 주위 구조물들이 떨려서 생기는 일종의 잡음이다. 우리가 잠을 잘 때는 인두 및 목젖 근육의 긴장이 감소되는 등의 이유로 숨구멍이 좁아지는데, 이때 숨구멍을 통과하는 공기의 압력이 주위보다 낮아져 목젖과 주위 구조물들이 떨리게 되어 코 고는 소리가 생긴다.

  코골이를 없애기 위해서는 위험 인자를 제거해야 한다. 그 위험 인자 중 대표적인 것이 살이다. 근력을 유지하고 살을 빼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 또한, 과로를 피하고 규칙적인 수면 습관을 갖도록 한다. 자기 전에 신경 안정제, 수면제, 항히스타민제 등의 복용은 피한다.

 

비만인에게 찾아오는 수면무호흡증

 

  수면무호흡증은 자다가 갑자기 숨이 멎은 듯이 수 초 동안 정지된 상태로 있다가 다시 숨을 몰아 내쉬거나, 코를 골다가 갑자기 숨이 멎은 듯 숨을 쉬지 않다가 다시 숨을 몰아 내쉬는 증상이다. 이 수면무호흡증의 원인이 비만 때문이라는 사실을 아는가? 비만으로 인해 호흡통로가 좁아져 수면무호흡증이 생긴 것이다. 수면무호흡증이 지속되면 낮에도 피로감을 느끼고 뇌와 심장에 무리를 줄 수 있다. 수면무호흡증을 예방하기 위해 적당한 체중을 유지하는 것이 필요하다.

 



한국건강관리협회 대전․충남지부 (노은중원장)

문의 042-532-9890


전체 89372 현재페이지 1 / 2980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89372 보성소방서, 현장대응단 농촌지역 화재진압능력 강화 팀워크 훈련 실시 신재문 2017.07.20
89371 보성소방서 현장대응단, 벌집제거장비 숙달훈련 실시 신재문 2017.07.20
89370 보성소방서 현장대응단, 소방차량 주간점검 실시 신재문 2017.07.20
89369 초·중·고등학교 교내 자원순환 프로젝트 결과 발표대회 및 시상식 개최 박용수 2017.07.20
89368 여수소방서, 정면충돌 교통사고 현장에서 인명구조 김재헌 2017.07.20
89367 광양소방서, 광양읍 여성의용소방대 봉사활동 실시 박민호 2017.07.20
89366 동두천시 경기북부어린이박물관, 박물관이 찾아가요 박선희 2017.07.20
89365 동두천시, 일자리 창출 관련 관내 기업체 현장 방문 송기연 2017.07.20
89364 동두천시, 과태료 징수 목표율 달성을 위한 실무보고회 개최 김병화 2017.07.20
89363 동두천시, 찾아가는 의료급여 사업 적극 홍보 김하얀 2017.07.20
89362 동두천시 소요동, 유경 참나무장작구이 착한식당 식사대접 김병화 2017.07.20
89361 동두천시, 독거노인 고독사 예방 체계 수립 신태정 2017.07.20
89360 동두천시, 2017. 3차 차상위 희망키움통장(Ⅱ)사업 신규 가입자 모집 김병화 2017.07.20
89359 동두천시, CCTV관제센터 모니터요원 감사장 수상 우윤정 2017.07.20
89358 남양주시 자율방재단, 양오중학교 학생 대상 김지선 2017.07.20
89357 남양주시, 마을버스 청소년 요금 할인 확대 시행 윤태정 2017.07.20
89356 남양주시, 식량작물분야 시범사업 중간평가회 실시 송기연 2017.07.20
89355 다가올 피서철, 안전한 해수욕을 위한 ‘이안류’ 대처방안 천경호 2017.07.20
89354 순천소방서, 김기태 의원 방문 소방공무원 격려 서성철 2017.07.20
89353 남양주시, 초등학생 생존수영 교육 상반기 운영 성공적으로 마쳐 안수민 2017.07.20
89352 남양주시에서 태어나는 신생아 결핵감염 걱정마세요! 윤태정 2017.07.20
89351 남양주시, 도농·지금 한마음으로 사랑을 나누는 찾아가는 경로당 이동봉사단! 김하얀 2017.07.20
89350 남양주시 북부희망케어센터ㆍ남양주시 전기공사협의회와 전기시설 취약가정 안전점검 및 교체공사 시행 안세혁 2017.07.20
89349 남양주시 진건읍 복지넷, 영어가 쏙쏙~ 재미가 쑥쑥~ 저소득 아동과 함께 일일영어체험 송기연 2017.07.20
89348 남양주시, 제8기 주민자치 아카데미 수료식 가져 김대영 2017.07.20
89347 고양시, ‘Memorial of KLPGA in Goyang’ 오는 31일 고양체육관 개관 김병화 2017.07.20
89346 고양시, 한 여름 밤 ‘전통음악’의 향연 펼쳐진다 이혜영 2017.07.20
89345 고양시, 혹서기 공공일자리 참여자 안전관리에 집중 성유현 2017.07.20
89344 고양시, 투명한 마을버스 재정지원 방안 모색 여지은 2017.07.20
89343 고양시, 유럽 여행 시 홍역 주의 당부 김병화 2017.07.2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2980 
배너
주간베스트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