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민지 총독인가? 주권침해, 내정간섭 해리스를 추방하라!

추광규 기자 | 기사입력 2020/01/18 [11:08]

식민지 총독인가? 주권침해, 내정간섭 해리스를 추방하라!

추광규 기자 | 입력 : 2020/01/18 [11:08]



홍연아 민중당 안산시상록구갑 총선 예비후보는 17일 해리스 주한 미국대사가 우리 정부의 ‘북한 개별 관광 허용’ 등 남북 협력 추진에 대해 ‘반드시 미국과 협의해야’ 한다고 밝힌 것과 관련 긴급성명을 발표하여 강력 규탄하면서 이는 명백한 주권국가에 대한 내정간섭으로 참담함을 넘어 분노스럽다고 입장을 밝혔다.

 

홍연아 후보는 이번 망언 뿐만 아니라 방위비분담금 인상압력, 호르무즈 파병종용, 일본의 경제 침략과 위안부 문제를 무시하고 일본과 협력을 강요하는 등 그동안 해리스 주한 미국대사가 저질렀던 수많은 내정간섭 행위를 상기시키며 "과연 해리스는 식민지 시대 총독행세를 하려는가?"라고 비판했다.

 

홍연아 후보는 정부가 경거망동 하는 해리스 대사를 초치하여 강력 항의하고 만약 해리스가 한국 국민들에게 사죄하지 않는다면 ‘기피인물’로 선언하고 추방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