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국정원장 박지원·안보실장 서훈·통일장관 이인영 내정

조현진 기자 | 기사입력 2020/07/03 [15:44]

靑, 국정원장 박지원·안보실장 서훈·통일장관 이인영 내정

조현진 기자 | 입력 : 2020/07/03 [15:44]

문재인 대통령이 교착상태에 빠진 남북관계를 획기적으로 바꿀 결심을 한 것으로 보이는 인사를 3일 단행했다. 2000년 6.15선언의 주역인 박지원 전 김대중 대통령 비서실장을 국정원장에 내정한 것이다.

 

▲ 박지원 의원...이미지 출처 : 박지원 페이스북     ©임두만

 

3일 청와대 강민석 대변인은 이 외에 정의용 안보실장 후임으로 서훈 국정원장, 공석 중인 통일부장관 후보자로는 이인영 의원을 내정했다고 발표했다. 또 정의용 안보실장과 임종석 전 청와대 비서실장은 대통령 외교안보특보로 임명했다.

 

그러나 이날 내정된 통일부장관과 국가정보원장은 국회 인사청문회 대상자로서 인사청문회를 거쳐 임명될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인사청문회가 필요 없는 국가안보실장과 외교안보 특별보좌관은 이르면 7월 6일 임명할 예정이다.

 

한편 이날 통일부장관 후보자로 내정된 이인영 의원은 전대협 1기 의장 출신인 민주화 운동 경력자로서 4선 국회의원임과 동시에 직전 민주당 원내대표를 지낸 중진이다.

 

이에 청와대는 "이 의원이 국회의원으로서 남북관계 발전 및 통일외교위원장 맡는 등 남북관계 풍부한경험과 전문성 갖추고 있다"면서 "국회의원 재임시에서 개혁성과 탁월한 기획능력, 강력한 추진능력 보여줬다는 평가를 받는다"고 내정 이유를 설명했다.

 

또 "이인영 의원이 각종 정치현장과 의정활동에서 쌓은 전문성을 바탕으로 교착상태에 빠진 남북관계를 창의적이고 주도적으로 풀어나가 남북간 신뢰 회복을 획기적으로 진전시킬 수 있으며, 남북화해협력화 한반도 비핵화 등 국정과제를 차질없이 추진할 적임자"라고 덧붙였다.

 

따라서 이날 문 대통령의 이 같은 '깜짝'인사는 현재의 남북문제를 풀어갈 적임자로서 최대한 북한의 거부감이 없는 인물들을 배치, 남북관계 정상화에 박차를 가하겠다는 뜻으로 분석된다.

 

 

 

 

 

○통일부장관 / 이인영 (李仁榮, Lee In Young), 1964년생

 【 학  력 】
  - 충주고
  - 고려대 국어국문학과
  - 고려대 언론대학원 언론학과 석사 수료

 【 경  력 】
  - 제21대 국회의원(現)
  - 제17·19·20대 국회의원
  -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 더불어민주당 남북관계발전 및 통일위원회 위원장


○국가안보실장(장관급) / 서훈 (徐薰, Suh Hoon), 1954년생

 【 학  력 】
  - 서울고
  - 서울대 교육학과
  - 美 존스홉킨스대 국제관계학 석사
  - 동국대 정치학 박사

 【 경  력 】
  - 국가정보원 제34대 원장(現)
  - 이화여대 북한학과 초빙교수
  - 국가정보원 제3차장
  - 국가안전보장회의 정보관리실장


○국가정보원장(장관급) / 박지원(朴智元, Park Jiewon), 1942년생

 【 학  력 】
  - 문태고
  - 단국대 상학과
  - 단국대 명예정치학박사, 목포대 명예법학박사, 조선대 명예경제학박사, 목포해양대 명예정치학박사
 
【 경  력 】
  - 단국대 석좌교수(現)
  - 김대중평화센터 부이사장(現)
  - 제14·18·19·20대 국회의원
  - 대통령비서실장(국민의 정부)


○ 외교안보특별보좌관 / 임종석 (任鐘晳, Lim Jong-suk), 1966년생

 【 학  력 】
  - 용문고
  - 한양대 무기재료공학과

 【 경  력 】
  - 대통령 외교(UAE 특임) 특별보좌관(現)
  - 대통령비서실장
  - 서울특별시 정무부시장
  - 제16·17대 국회의원


○ 외교안보특별보좌관 / 정의용 (鄭義溶, Chung Eui-yong), 1946년생

 【 학  력 】
  - 서울고
  - 서울대 외교학과
  - 美 하버드대 행정대학원 석사
  - 캄보디아 왕립학술원 명예정치학 박사

 【 경  력 】
  - 국가안보실장(現)
  - 제17대 국회의원
  - 주제네바국제연합사무처 특명전권대사
  - 외교통상부 통상교섭조정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