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온실가스 감축사업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 기사입력 2021/01/22 [09:51]

고양시,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온실가스 감축사업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 입력 : 2021/01/22 [09:51]

▲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고양시가 기후변화 대응을 위해 2021년 온실가스 감축사업 예산을 수립하고 본격적인 사업 추진에 나섰다.

 

2021년도 추진사업 대상은 건물, 수송, 폐기물, 농축산, 토지, 대응기반 등 6개 부문으로, 고양시 온실가스 감축목표인 2030년 배출전망치(BAU) 대비 32.8% 감축목표 달성을 위한 14개 추진전략, 38개 실천과제, 65개 세부사업이다.

 

올해 추진 사업의 예산은 총 2천5백5십8억 원이 수립되었으며, 세부사업에 포함된 건물 부문의 대규모 개발사업(예산 약1조3백3천억 원)은 추진 일정이 확정되지 않아 온실가스 감축사업 예산에 포함하지 않았다.

 

구체적 추진사업 및 감축목표는 ▲ 건물분야에서 31,274톤 ▲ 수송분야에서 72,680톤 ▲ 폐기물분야에서 59,906톤 ▲ 농축산 분야에서 3,313톤 ▲ 토지분야에서 6톤 ▲ 대응기반 분야에서 5,480톤 등 총 17만2천 톤을 감축해 2030년 감축목표량 225만8천 톤(온실가스 배출량 예측치 대비 32.8%) 중 7.6%를 올해 감축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고양시는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온실가스 감축사업’으로 2019년 수립한 ‘파리기후변화협약 이행을 위한 고양시 환경정책’에 따라 2030년 온실가스 배출량 예측치(BAU)의 32.8%를 감축하도록 2020년부터 사업별 추진상황 점검 및 온실가스 감축효과 분석 등 체계적·효율적으로 온실가스 배출량을 관리하고 있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포스트코로나 시대의 전 세계 최대 관심사는 기후위기”라고 강조하고, “앞으로 지속적인 온실가스 감축사업의 이행을 통해 2023년 COP28(제28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 유치와 2050년 탄소중립에 한 걸음 더 다가서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