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다문화 인식개선 사업 ‘인형극’ 시작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1/01/22 [09:15]

광양시, 다문화 인식개선 사업 ‘인형극’ 시작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1/01/22 [09:15]

광양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다양한 문화에 대한 편견 완화 및 긍정적 인식 제고를 목표로 결혼이민자들이 지역사회에 적응하고 다양한 문화를 소개할 기회를 제공하고자 ‘다문화 인형극단’ 설명회를 열었다.

시는 1월 중 코로나19 예방수칙을 준수하며 5회에 걸쳐 소규모로 설명회를 진행 중이며 브라질 외 8개국 20명의 결혼이민자가 인형극에 참여하고자 신청했다.

이번 사업은 ‘더 나은 세상을 향한 1%의 나눔’ 비전을 실천하는 포스코 1% 나눔재단의 지원으로 진행됐다.

재단 측은 “다문화 전문 인형극단이 이후 다양한 지역기관을 찾아 활동하길 기대하며 또 다른 나눔의 실천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손경화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장은 “다문화 이해교육 수요가 늘어나는 추세에 인형극을 활용해 결혼이민자가 주체적인 다문화 이해 전달자로서 역할을 수행할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 다문화 인식 전환을 위해 문화 다양성 관련 정보를 적극적으로 전달하는 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최숙좌 여성가족과장은 “다양한 다문화 프로그램과 교육을 마련해 다 함께 어울려 살아가는 건강한 사회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