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관위 '박근혜 퇴진하라' 선거벽보 허용

이계덕 | 기사입력 2014/05/23 [09:22]

선관위 '박근혜 퇴진하라' 선거벽보 허용

이계덕 | 입력 : 2014/05/23 [09:22]

 

 
▲     © 이계덕

 
[신문고뉴스] 이계덕 기자 = 서울 중구 선거관리위원회가 서울시의회 선거 중구 제1선거구 김수근 통합진보당 후보다 게시한 '박근혜 퇴진' 선거벽보를 허용했다고 23일 김재연 통합진보당 대변인이 밝혔다.
 
김재연 통합진보당 대변인은 23일 "서울 중구 선거관리위원회가 해당 벽보를 승인했다는 소식에 우리도 놀랐다"며 "벽보는 중앙당에서 내린 지침이 아니라 후보자 개인이 직접 작성한 것이지만, 선거관리위원회가 벽보를 허용한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김 대변인은 "선관위가 승인한 벽보이니 만큼 선거가 끝날때까지 이를 훼손하거나 하면 법에 처벌을 받게 된다"고 덧붙였다.
 
해당 벽보에는 박근혜 퇴진 구호 아래'단 한명도 구조하지 않았습니다. 단 한놈도 용서하지 않겠습니다"라는 문구를 담고 있다.
 
한편, 김 대변인에 따르면 김 후보는 사고 이후 청계광장에서 열린 세월호 참사 추모 촛불행사 자원봉사에 매일같이 참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