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민석, 독도체험관 및 독도교육 활성화 방안 토론회 개최

이재상 기자 | 기사입력 2023/10/24 [14:54]

안민석, 독도체험관 및 독도교육 활성화 방안 토론회 개최

이재상 기자 | 입력 : 2023/10/24 [14:54]

▲ 독도 자료 사진 

 

독도의 날을 앞두고 국회에서 일본의 독도 영유권 억지 주장에 맞서 독도체험관과 독도교육 활성화를 위한 토론회가 24 일 개최됐다.

 

'전국 독도체험관과 독도교육 활성화 방안' 국회 토론회는 국회교육문화포럼이 주최하고 안민석 국회의원이 주관했다. 교육부 동북아교육대책팀장이 '독도 교육 활성화 지원 사업 주요성과', 동북아역사재단 독도체험관장이 '전국교육청 독도체험관 활성화를 위한 연계협력 방안'이라는 주제로 각각 발제를 했고, 전국교육청에서 담당자들이 참석했다.

 

앞서 안민석 의원은 올해 국정감사에서 일본의 역사왜곡과 독도 영유권 억지 주장에 맞서 '독도 지킴이'를 자처하며 ▲ 교육부 독도 예산 삭감 지적 ▲ 전국 독도체험관 운영실태 문제점 지적 및 활성화 방안 제안 ▲ 독도 교육 내실화 방안 제안 등을 독도 지도 , 일본 교과서 , 고서 등 다양한 자료를 활용하여 집중 제기했다.

 

또한 지난 8월에는 독도박물관과 독도체험관 지원법을 대표발의하여 설치 및 재정 지원 근거를 마련하는 입법을 추진했으며, 국정감사 때 독도체험관을 직접 방문하여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

 

안민석 의원은 "일본의 역사왜곡 대응은 정권과 무관하게 단호하게 대응해야 한다"며 정부의 독도 예산 삭감을 지적했다. 이어 안 의원은 "체험 중심 독도교육과 독도체험관 활성화를 위해 정부 차원의 종합적인 지원과 협력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