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 번째 ‘10만 수료식’도 안전·질서 모범으로

신천지 12지파 시온기독교선교센터 114기 수료식 12일 대구스타디움서 개최

임성민 기자 | 기사입력 2023/11/13 [15:14]

세 번째 ‘10만 수료식’도 안전·질서 모범으로

신천지 12지파 시온기독교선교센터 114기 수료식 12일 대구스타디움서 개최

임성민 기자 | 입력 : 2023/11/13 [15:14]

▲ 12일 대구스타디움에서 열린 ‘신천지 12지파 시온기독교선교센터 114기 수료식’에 참석한 수료생들


[신문고뉴스] 임성민 기자 =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총회장 이만희‧이하 신천지예수교회)에 올 한 해 입교한 10만 명 이상 성도들이 12일 한 자리에 모여 진행한 수료식이 단 한 건의 안전사고 없이 질서정연하게 성료됐다.

 

신천지예수교회의 성경교육기관인 시온기독교선교센터(총원장 탄영진)는 이날 대구스타디움에서 신천지 12지파 시온기독교선교센터 114기 수료식을 개최했다.

 

이번 10만 수료식에서 배출한 수료생은 총 10만 8084명이다. 2019년 10만 3764명, 2022년 10만 6186명에 이어 세 번째 10만 명 이상 수료생을 배출한 것이다.

 

신천지예수교회 이만희 총회장의 개회선언으로 시작된 이날 수료식은 페트레 러저로아유 루마니아 헌법재판소 전 판사 등 세계 각국 인사들의 축하영상 방영과 이 총회장 기념사 등으로 이어졌다.

 

이 총회장은 기념사에서 "우리의 모임을 하나님이 보시고 계실 것이다. 하나님의 뜻대로 좋은 세상이 이뤄지도록 하자"며 수료생과 축하객을 격려했다. 

 

수료생들이 수강한 계시 말씀에 관해 이 총회장은 "계시록이라는 책은 분량이 많지 않지만 그 안에는 하나님의 나라가 임해오는 엄청난 내용이 담겼다"며 "이를 믿고, 또 이 모든 것을 많은 사람에게 알려주는 것이 하나님의 뜻"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하나님과 천국이 이 땅에 임해와 하나가 된다는 것은 하나님이 통치하는 거룩한 세상이 된다는 의미"라며 "하나님의 뜻대로 좋은 세상이 이루어지도록 하자"고 당부했다.

 

시온기독교선교센터 탄영진 총원장은 축하말씀을 통해 "(수료생 여러분은)6천 년 최고의 계시 말씀을 직접 듣고 하나님께서 오늘날 무엇을 약속하셨는지 확인했다. 그래서 성경에서 말한 나는 누구인가를 확실하게 깨달은 줄 믿는다. 이제 함께 만국을 소성시키고 지구촌의 평화를 이루는데 앞장서자"고 당부했다.

 

▲ 12일 대구스타디움에서 열린 ‘신천지 12지파 시온기독교선교센터 114기 수료식’에서 신천지예수교회 이만희 총회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


수료식에서는 '신천지가 증거하는 신약 계시록: 배도, 멸망, 구원의 사건'이란 주제로 1만 명 이상이 참가한 15분간의 카드섹션 퍼포먼스가 펼쳐져 뜨거운 환호와 박수갈채를 받았다.

 

'요한계시록 전장'의 의미를 압축한 이번 카드섹션은 세계에서 유일하게 요한계시록의 예언과 그 예언이 이뤄진 실체를 카드로 표현해낸 종합문화예술 콘텐츠로 평가된다. 

 

수료증 수여와 수술 넘김, 상장 수여에 이어 발표된 정현모 수료생의 수료소감문도 많은 관심을 받았다. 

 

현 I.U.C. 한국 대학원 교육 부총장인 정 수료생은 "지난해 113기 10만 수료식 현장에 초대인사로 초청받아 참석했다. 모진 핍박 속에서도 해마다 10만 명씩 모여오는 비결이 무엇인지 참 궁금했고, 특히 경기장을 가득 메운 청년들이 어쩜 그렇게 활기차고 생기 있는지 궁금했다. 그 비결이 말씀이라는 말에 시온기독교선교센터 수강을 하게 됐다"고 말했다.

 

그는 "바른 길이 아니면 걷지 않겠다는 신념에 따라, 시온기독교선교센터와 (기성교단)신학대학원의 석박사 과정을 동시에 수강했다"고 밝히며 "말씀의 수준은 정말 하늘과 땅 차이였다. 신천지는 요한계시록의 참뜻뿐 아니라 예언대로 이룬 실상까지도 가감 없이 증거했다. 하나님의 말씀을 전하는 빛의 자녀로서 이 은혜와 사랑에 보답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번 10만 수료식에서는 총 6274명의 국내외 전‧현직 목회자와 신학생이 수료해 눈길을 끌었다. 작년 수료식에서 목회자 522명이 수료했던 것에 비해 10배 이상 증가한 수치다.

 

한편 이번 수료식은 질서와 안전에 상당한 공을 기울여 성공적으로 행사가 마무리됐다.

 

수많은 인원이 한 자리에 모이는 만큼 신천지예수교회 측은 참여 인원이 10시간 이상에 걸쳐 분산 진입 및 퇴장하도록 교통 이동 계획을 수립했다. 이날 행사 참석을 위해 움직인 관광버스는 2200여 대이며, 신천지예수교회는 차고지를 달성군‧창녕군‧울산시 등 여러 지역으로 분산해 교통 체증을 최소화했다. 

 

또 모든 차량에 인솔 팀장을 세우고 구간별 안내 봉사자를 배치했다. 이들을 포함한 안전요원 및 스태프 1만 4000명이 배정돼 안전 관리에 주력했다. 이 외에도 의료부스, 응급의료, 구급차 대기팀 등이 운영됐다.

 

신천지예수교회 관계자는 "대규모 행사인 만큼 안전과 질서에 중점을 두고 진행했다"며 "기온 강하와 만일의 사태에 대비하기 위해 응급구조교육 실시 및 의료진 배치 등 의료체계 구축 등에도 심혈을 기울였다"고 전했다.

 

이어 "전 세계 교단 중 한해 10만 명 이상의 성도가 모여오는 곳은 신천지예수교회가 유일하다. 이는 진리의 말씀이 신천지에 있으며 하나님과 예수님이 함께 하시기 때문이다. 꼭 말씀을 확인하고 성경 안에서 하나가 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가을차 2023/11/21 [22:45] 수정 | 삭제
  • 규모와 조직력 대단하다..
  • jlmss 2023/11/19 [21:45] 수정 | 삭제
  • 10만명 모였는데 저렇게 깔끔하게 끝났다고?? 놀랍긴 하다
  • 말차 2023/11/17 [21:29] 수정 | 삭제
  • 달성, 창녕, 울산까지.. 여러 지역이 관여할 정도로 컸군 ㄷㄷ
  • 황주아 2023/11/17 [17:42] 수정 | 삭제
  • 1년 사이에 수십만명이 또 다시 수료 할 수 있다는게 대단합니다
  • 루루냥 2023/11/17 [17:18] 수정 | 삭제
  • 몇 년 사이에 사람들이 이렇게 많이 모이는 교단이 있을 수가 있나? 신학대 석박사분들이 인정했으면 말 다 했네...
  • 나니아 2023/11/17 [14:21] 수정 | 삭제
  • 진짜,, 10만이 넘는 인원들이 이렇게된 질서정연하게 와;;
  • 김모모 2023/11/16 [20:43] 수정 | 삭제
  • 저렇게 모이는 것엔 이유가 있을것 같음... 뭔가... 있어.... 대단해....
  • 난나야 2023/11/15 [22:23] 수정 | 삭제
  • 신천지가 대단하긴 하다
  • 호박꽃 2023/11/14 [18:41] 수정 | 삭제
  • 우와 ~ 정말 대단하던데요. 태어나서 공짜로 이런 멋진 공연 첨 봤는데 우와 대박이었어요.
  • 이찬영 2023/11/14 [17:21] 수정 | 삭제
  • 사람이 진짜 많긴하다
  • 노랑 2023/11/14 [10:22] 수정 | 삭제
  • 10만 수료식이 세번째라니 놀랍네요
  • 가을향기 2023/11/14 [08:17] 수정 | 삭제
  • 신천지 조직력이나 행사나 저력 있네 이젠 신천지 가보고 싶어져.
  • 이예림 2023/11/14 [00:32] 수정 | 삭제
  • 저렇게 많은 인원이 수료를 했다니 놀랍네
  • 한다미 2023/11/13 [23:51] 수정 | 삭제
  • 10만명이면 버스가 2200여 대 이 많은 버스를 어떻게 통솔했는지 참으로 궁금하구만 여기 진짜 시스템하나는 제대로구나 성도들 안전을 위해서 저렇게 신경을 쓰다니 우리도 좀 배울 필요가 있어
  • 박선희 2023/11/13 [23:37] 수정 | 삭제
  • 수료소감문 한 사람이 한말이 기억에 남는다 말씀 비교해보니 하늘과 땅차이란말이
광고
광고
광고